보도자료

  1. Home
  2. >
  3. 홍보센터
  4. >
  5. 보도자료

테라젠바이오, LG유플러스와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개발 협력

작성자
Theragen
작성일
2021-04-13 08:55
조회
189

테라젠바이오, LG유플러스와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개발 협력


-모바일 및 홈 통신 서비스 플랫폼에 유전체 기반 AI∙빅데이터 기술 융합
-DTC 유전자검사 및 장내미생물 기반 맞춤형 건강 솔루션 제공


<사진 :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협력 MOU 체결식. 황태순 테라젠바이오 대표(좌)와 박종욱 LG유플러스 CSO(우)>


테라젠바이오(대표 황태순)는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와 손잡고 유전체 기반의 개인 맞춤형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본격화에 나선다고 12일 밝혔다.

이에 앞서 양 사는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및 솔루션 공동 개발과 협력을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테라젠바이오의 개인 유전자 및 장내 미생물(마이크로바이옴) 검사와 LG유플러스의 모바일 및 홈 통신 서비스가 결합된 신규 헬스케어 프로그램이 소비자들에게 제공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 양 사는 이들 기존 주요 서비스에 인공지능(AI) 및 빅데이터 분석 기술력을 융합해 신규 서비스 및 솔루션을 공동 개발하게 된다.

LG유플러스는 신사업을 담당하는 사업조직인 ‘신규사업추진부문’을 통해 헬스케어 등 통신 이외의 다양한 분야에서 새로운 사업 기회를 발굴하고 있다.

특히 양 사는 비의료기관용 개인 유전자 검사인 DTC(Direct to consumer) 서비스를 일반인들이 더욱 편리하게 접할 수 있도록 신규 플랫폼을 개발하고 가격과 품질 면에서 경쟁력을 갖추겠다는 전략이다.

테라젠바이오는 2019년과 2020년 정부가 주관한 2차례의 ‘DTC 인증제 시범사업’에서 연속으로 국내 최다 항목 인증을 획득한 국내 유일의 기업이다.

현재 ‘진스타일’이라는 브랜드로 DTC 서비스를 운영 중이며, 영양소, 운동, 피부, 모발, 다이어트 등 웰니스 분야 70개 항목, 78개 세부 영역에 대한 검사가 가능하다.

또한 테라젠바이오의 장내 미생물 검사 ‘테라바이옴’은 유익균과 유해균의 균형 및 군집 비율, 주요 프로바이오틱스 19종과 병원균 5종 유무 등을 분석하고 이에 따른 장 건강 관련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이와 관련, 황태순 테라젠바이오 대표는 “이번 협약은 기술 융합 중심의 K-바이오 시대를 가속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LG유플러스가 보유한 다양한 채널을 통해 바이오 빅데이터를 활용한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가 소비자 중심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손지윤 LG유플러스 신규사업추진담당(상무)은 “그동안 어렵고 생소하게 여겨지던 유전체 및 장내 미생물 검사에 고객이 쉽고 편리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개발하겠다”며 “테라젠바이오와의 협업을 통해 헬스 데이터에 기반한 예방 차원의 건강관리 시장을 개척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테라젠바이오는 유전체 분석 기술력을 기반으로 질병 예측 및 진단 시장을 이끌고 있으며, 최근에는 맞춤형 암 백신, 생명정보(BI) 플랫폼 개발, 인공지능(AI) 의료 빅데이터 등으로 사업 분야를 넓히고 있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