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1. Home
  2. >
  3. 홍보센터
  4. >
  5. 보도자료

테라젠바이오, 아모레와 피부 특화 DTC 유전자 검사 론칭

작성자
Theragen
작성일
2020-05-13 15:30
조회
351

테라젠바이오, 아모레와 피부 특화 DTC 유전자 검사 론칭


-4년 공동 연구 결실, 피부 유형 분석으로 맞춤형 솔루션 제공
-‘아이오페 랩 지노 인덱스’, 피부노화 등 26개 유전자 검사



테라젠바이오(대표 황태순)는 아모레퍼시픽의 고기능 스킨케어 브랜드 아이오페와 공동으로, 피부 건강에 특화된 DTC(소비자 대상 직접) 유전자 검사 서비스를 론칭한다고 5월 13일 밝혔다.

테라젠바이오는 최근 정부가 확대 허용한 DTC 유전자 검사 항목들을 활용해 아모레퍼시픽과 유전자 맞춤형 스킨케어 서비스 ‘아이오페 랩 지노 인덱스(IOPE LAB GENO INDEX)’를 공동 개발했다.

이 서비스는 유전자 검사 및 정밀 측정 등 과학적 분석을 통해 타고난 피부 유형과 현재 상태를 점검, 이에 맞는 효율적 피부 관리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이 서비스에는 피부노화, 기미/주근깨, 색소침착, 태닝 반응, 튼살, 여드름 발생 등 피부 관련 유전자 13종과 헬스케어 관련 유전자 13종 등 총 26종에 대한 DTC 유전자 검사가 포함돼 있다.

테라젠바이오는 지난 2016년부터 아모레퍼시픽 R&D센터와의 공동 연구를 통해 한국 여성 1천700여 명의 피부 유전체 지표를 확보했으며, 아이오페 랩 고객 5천800여 명의 피부 특성 데이터를 추가 반영해 검사 정확도를 높여 왔다.

이후, 테라젠바이오가 보건복지부 주관으로 실시된 ‘DTC 인증제 시범사업’에서 국내 최다인 55개 항목에 대한 승인을 획득하면서 이번에 상용화가 이뤄졌다.

이 서비스를 받기 위해서는 ‘아이오페 랩’이나 아모레퍼시픽몰, 아리따움닷컴에서 먼저 유전자 키트를 구매해 검사를 실시한 후, 매장을 예약 방문하면 된다. 매장에서는 검사 결과를 토대로 아이오페 랩의 전문연구원들과 상담할 수 있다.

이와 관련 테라젠바이오 관계자는 “유전체 및 화장품 분야 대표 기업 간의 콜라보를 통해 정확하고 풍부한 유전 정보 및 솔루션을 제공하게 된다”며, “이로써 K-뷰티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한 단계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앞으로 화장품뿐 아니라 식품, 영양, 운동, 다이어트 등 다양한 분야에 유전자 검사를 접목시켜 맞춤형 건강 관리를 실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테라젠바이오는 55개 항목으로 구성된 웰니스 종합 검사를 비롯해 총 7종의 DTC 유전자 검사 서비스 ‘진스타일’ 시리즈를 제공하고 있다. <문의: 1522-2375> <끝>